0 142
미래 트렌드를 읽는 금융 서비스 개발자 어디나 발길 닿는 곳에 있는 ATM(현금자동입출금기), 스마트폰에 하나씩은 꼭 있는 뱅킹 앱, 은행은 우리의 일상에서 가장 가까운 금융기관이다. 은행에 있는 사람들은 무슨 일을...

0 126
애널리스트 치밀한 분석과 날카로운 전망으로 자본의 흐름을 꿰뚫는 투자분석가, 애널리스트는 ‘증권가의 꽃’이라 불린다. 주식시장을 움직이는 손으로 성공 투자의 길을 열어주는 애널리스트의 세계를 들여다봤다. 투자의 방향을 제시하는 자본시장의 나침반 애널리스트는 증권사, 경제연구소, 자산운용사 등에서 주식, 금융, 경제 등 자본시장의 정보를 취합하고 이를 분석하여 투자자에게 자문을 제공하는 직업이다. 미래에 유망한 산업이나 현재 시장에서 저평가된 기업에 왜 투자해야 하는지 고객을 설득하는 과정이 여기에 포함된다. 애널리스트의 업무 분야는 크게 투자전략 부문과 산업·기업 분석 부문으로 나뉜다. 반드시 회계나 재무 관련 전공이 아니더라도 경제 전반과 기업 분석에 필요한 기초지식, 영어 등 외국어 능력은 기본이다. 금융투자분석사 시험에 합격하면 한국금융투자협회에 금융투자분석사로 등록할 수 있다.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국제투자분석사(CIIA), 국제재무분석사(CFA)를 별도로 취득하기도 한다. 애널리스트의 필수 관문, RA RA(Research Assistant)는 경력이 높은 시니어 애널리스트를 도와 자료 수집과 리포트 작성 등을 담당하는 보조 연구원을 가리킨다. 애널리스트를 꿈꾼다면 RA 경력은 필수다. 각 증권사 리서치센터에서 결원이 생길 때마다 수시로 채용하며, 선발 인원도 한 해 10명 내외로 적은 편이다. RA는 평균 2~3년 정도 본인의 사수인 시니어 애널리스트를 보조하며 일을 배운다. RA를 거쳐 정식 애널리스트로 데뷔하면 자신의 이름으로 분석 보고서를 발간할 수 있다. RA도 업무 경력을 인정받기 때문에 일정 기간 조사분석 업무를 맡고 나면 금융투자분석사 자격 취득이 가능하다. 별도의 공채 기회가 거의 없으므로 금융·증권 관련 업계에서 인턴십을 거치거나 모의투자대회 참가 등을 통해 입사를 위한 포트폴리오를 갖춰놓는 게 중요하다. 애널리스트, 어떤 사람과 잘 맞을까? 애널리스트는 정확한 분석을 통해 끊임없이 자본의 흐름을 읽고 수익을 내야 한다. 업무 강도가 높은 직종으로 꼽히지만, 그만큼 소득이 많다는 장점이 있다. 철저히 능력에 따른 성과를 중시하기 때문에 목표를 달성하며 성취감을 즐기는 사람에게 어울린다. 또, 애널리스트라면 자신의 이름을 알리는 데에도 적극적이어야 하므로 미디어에 노출되는 것에 거리낌이 없는 외향적인 성격이라면 더욱 좋다. 평소 정확한 문장과 어휘를 사용해 논리정연한 리포트를 작성하는 훈련이 되어 있다면 애널리스트로 가는 길이 훨씬 수월해진다. 분석과 전망이 주 업무지만 애널리스트의 핵심은 바로 ‘설득의 기술’이기 때문이다. 애널리스트가 말하는 직업 이야기 이재선 하나금융투자 투자전략 선임연구원 대학에서...

0 115
  금융감독원 조사관 금융감독원은 1997년 제정된 ‘금융감독기구의 설치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설립된 금융위원회 산하의 특수법인이다. 금융감독원에서 은행과 증권사, 보험사 등 각 금융기관을 조사하고 검사하는 업무와 금융소비자를...

0 109
I am FINE! futuristic financial job ‘금융(金融)’이란 간단히 말해 돈을 빌려주고 빌리거나, 돈을 다른 돈으로 사고파는 거래다. 돈이 있는 사람으로부터 필요한 사람으로 이동하는 흐름을 말하는데, 이것이...

0 223
공부할 의지가 안 생겨요! 우리도 안다. 공부해야 성적이 오른다는 건! 그런데 게임도 너무 재밌 고, 휴대폰도 자꾸 울리잖아. 도저히 공부할 의지가 안 생기는 걸 어떡...

0 181
세종대학교, 양자원자력공학과 원자력 분야 글로벌 인재를 길러내다 화석에너지 고갈에 대비하고 대체에너지를 생산하기 위해, 원자력 공학기술을 활용한 원자력 발전은 국가 핵심 사업으로 성장했다. 이와 같은 흐름에 힘입어 세종대학교는 글로벌 원자력 시장에서 미래 에너지 개발에 기여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양자원자력공학과를 신설했다. 2011년 원자력발전 특성화대학(고급과정)으로 선정된 세종대는 기업이 제안하는 교육 트랙을 제공하고, 기업은 실무형 인재를 선발하며 산학협력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론과 실무를 경험하는 차별화된 커리큘럼 원자력 연구개발과 원자로 설계 경험을 쌓은 ‘베테랑’ 교수진들이 생생한 현장감을 전수한다. 방사성 폐기물 관리와 핵주기 연구 분야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것도 특징이다. 학생들은 이공계 기초과목과 함께 핵물리, 원자로 동역학, 원자로 실험, 핵계측, 열전달시스템, 방사선공학, 원자력시스템 설계 등의 전공심화과정을 배운다. 또, 원자력 안전철학, 원자력 규제, 미래 에너지 기술과 관련된 다양한 세미나를 통해 차세대 원자력 엔지니어의 기본 소양을 쌓는다. 취업의 길 넓혀 미래 경쟁력 갖추다 졸업 후에는 원자력·방사선공학 관련 전문 공학자로서 다양한 범위의 직업을 선택할 수 있다. 한국전력공사, 한국수력원자력 등 원자력발전 관련 공기업이나 정부출연 연구기관·기업부설 연구소에서 일할 수 있다. 또, 한국전력기술 등 설계회사, 한전원전연료, 원자력 분야 기기제작회사, 방사선 관련 검사 및 의료기기업체 등 기업이 필요로 하는 고급 인재로 활약한다. 교수님이 들려주는 학과 이야기 원자력 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깊이 고민할 것 양자원자력공학과 박창제 교수 양자원자력공학과에서는 무엇을 배우나요? 우리 학과는 미래 청정에너지원인 원자력에 대해 폭넓게 배우는 학과입니다. 특히 방사선 관련 최신 계측과 방호 기술을 학습할 수 있습니다. 원자력 전반에 걸쳐 실무를 경험한 전문가 교수님들이 대학원 과정을 연계하여 교육하고 있답니다. ‘탄소 제로’ 사회로 진입하기 위해 필수적인 원자력 첨단 기술을 배우고, 학생들이 관련 기관이나 기업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우리 학과의 자랑거리를 소개해주세요. 비교적 소규모 정원으로 구성된 우리 학과는 교수님과 정기적인 진로 상담을 하며 소통할 수 있는 것이 장점입니다. 아담하고 청결한 캠퍼스 환경에서 선후배 간의 모임을 통해 유대관계를 돈독히 다져나가면서 학생들은 유익한 대학생활 정보를 얻기도 합니다. 우리 학과 학생들을 위한 지원제도가 있나요? 연구원 인턴이나 실습, 워크숍과 같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학과에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 연구과제 보조를 통해 장학금을 주거나 실험실 참여 기회를 통해 대학원 진학을 지원합니다. 그리고 해외 우수 대학과의 학점교류제도, 한국원자력연구원 및 한국수력원자력 중앙연구원 인턴십 지원 프로그램, 원자로 실습 프로그램, 창의경진대회 등에 도전하며 학생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습니다. 우리 학과에 입학을 원하는 청소년이라면 어떤 준비와 마음가짐이 필요할까요? 원자력은 현재를 넘어 미래의 에너지로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안전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앞선 훌륭한 과학자들에게서 물려받은 유산인 원자력 기술은 후대의 소중한 자산이기도 합니다. 우선 원자력 관련 기초 상식과 물리·화학 분야에 관심을 가지고 공부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또, 우리나라를 포함한 전 세계 원자력 관련 정책과 미래 전망에 대해서도 깊게 고민하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과학자들의 자서전을 읽거나 국내 과학관을 방문해서 원자력의 향후 활용성을 살펴보는 것도 좋은 기회가 될 거예요. 앞으로 원자력공학도를 꿈꾼다면, 미래를 향해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생각을 가지고 우리 학과에 오시길 바랍니다. 글 이은주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세종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