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N 이달의 뉴스

0 866

 1600마리 판다의 습격 2008년 세계자연기금(WWF)과 프랑스 공예 작가 파울로 그랑종이 만나 멸종 위기에 처한 동식물에 대한 인식을 바꿔보자며 공공미술 프로젝트를 기획했어. 그게 바로 ‘1600 판다+의...

0 607

세월호 사건 1주년을 맞아 추모숲 조성을 위해 방한한 오드리 헵번가족이 2015년 4월 9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들은 추모의 뜻으로 행사 당일 노란 넥타이와...

0 705

드레스 색깔 논란 2015년 3월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군 논쟁이 있다. 드레스 색깔 논란이 그것이다. 예송논쟁 이후 최고의 논쟁이라고 말하는 이들도 있다. 지난 2월 27일 인터넷에...

0 1026

다시 도전하다 편집장의 글   양을 치면서 생계를 유지하던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어느 날 그의 양들이 샘물을 먹고 시름시름 앓다가 끝내 죽고 말았습니다. 생계는 물론 자신의 전부였던 양들이...

0 633

뒤처지지 않는 젊음을 위하여 11월 핫이슈    01. 좁고 좁은 저 문으로 들어가는 길은 나를 깎고 잘라서 스스로 작아지는 것뿐 이젠 버릴 것조차 거의 남은 게 없는데 문득 거울을 보니 자존심...

0 1079

통하다  편집장의 글 “내 유년 시절 바람이 문풍지를 더듬던 동지의 밤이면 어머니는 내 머리를 당신 무릎에 뉘고 무딘 칼끝으로 시퍼런 무를 깎아주시곤 하였다. 어머니 무서워요 저...

0 564

글/이진혁 뒤처지지 않는 젊음을 위하여 10월 핫이슈        1. 박희태 전 국회의장이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다. 여성 골프 경기보조원의 가슴을 툭 찔렀다고 한다. 박 전 의장은 “손녀 같고, 딸...